사랑의 빚을 갚는 복된 인생

“피차 사랑의 빚 외에는 아무에게든지 아무 빚도 지지 말라 남을 사랑하는 자는 율법을 다 이루었느니라”(롬 13:8). 하나님의 은혜로 구원받아 하나님의 자녀된 성도들은 우리 주님으로부터 엄청난 사랑의 빚을 졌습니다. 그 빚은 도무지 값을 매길 수도, 헤아릴 수도 없는 엄청난 빚입니다. 주님은 사랑할 조건이나 구석이 조금도 없을 때, 즉 우리가 죄인 되었을 때, 하나님과 원수 되었을 때, 연약할 바로 그때 우리를 죄와 사망에서 구원하시기 위하여 자신의 생명을 십자가에서 내어 주셨습니다. 자신의 생명을 내어주시고 자격없는 우리에게 영생을 선물로 주신 것입니다. 이것이 우리가 주님으로부터 진 사랑의 빚 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이 빚을 반드시 갚아야 합니다. 그런데 무엇으로 이 빚을 갚을 수 있습니까? 주님이 우리에게 사랑의 빚을 지우셨듯이 우리도 그 누군가에게 사랑의 빚을 지우는 것입니다.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을 사랑함으로, 용서할 수 없는 사람을 용서함으로 그 사람에게 사랑의 빚을 지우는 것입니다. 물론 주님께 진 이 사랑의 빚은 이 세상에서 우리가 평생 갚아도 다 갚을 수 없는 값을 매길 수 없는 엄청난 빚입니다. 그래서 오리겐이라는 사람은 이런 말을 남겼습니다. “사랑의 빚은 영원하며 우리는 결코 그 빚을 면제받지 못할 것이다. 우리는 날마다 그 빚을 갚아야 하지만 또한 날마다 그 빚을 져야 한 다.”아무리 갚아도 다 갚을 수 없는 것이 우리가 주님께 진 사랑의 빚입니다.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 내가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이 생길 때, 내가 용서할 수 없는 일이 발생할 때, 내가 미워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 생길 때, 바로 그 때가 우리가 주님으로부터 진 사랑의 빚을 조금이나마 갚을 수 있는 절호의 찬스라는 것을 기억하십시오. 악을 악으로 갚지 않는 것, 욕을 욕으로 갚지 않는 것, 악을 선으로 갚는 것, 욕하는 자를 위하여 축복하며 기도하는 것, 이것이 주님께 진 빚을 갚아 나가는 방법입니다. 우리의 남은 날을 사랑만 해도 이 빚을 다 갚을 수 없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죽음의 그 순간까지 사랑만해야 하는 존재들인 것입니다.

하나님을 마음과 목숨과 뜻과 힘을 다하여 진정 사랑하는 자는 이웃을 네 자신과 같이 사랑할 수 있습니다. 사랑이야말로 모든 율법의 완성입니다. 하나님을 생명 다해 사랑합시다. 그리하면 사랑할 수 없는 이웃을 사랑할 힘이 생깁니다. 우리 모두는 주님으로부터 사랑의 빚진 자입니다. 우리의 남은 날을 누군가를 사랑함으로 이 빚을 갚아나가는 하나님의 자녀들이 되길 소망합니다. 어떤 찬송가 가사입니다. “평생 갚아도 빚진 자 되어 주님의 빚진 자 되어 주님 가신 길 택하였건만 눈물만 솟구치네 생명주신 이 주님이시라 능력주신이 주님이시라 말씀전하여 복음전하여 주님의 빚을 갚으리”

사랑합니다. 다시 오실 우리 주님과 주님의 보혈로 영원한 가족된 여러분으로 인해 행복한 목사 드립니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오늘은 바울의 감사와 기도를 통해 받은 은혜를 함께 나누려고 합니다. 바울은 감옥 속에서 에베소 교회 성도들을 구원해 주신 하나님의 은혜를 찬송한 후에 에베소 교회 성도들을 향한 감사와 기도를 고백하고 있습니다. 바울은 에베소 교회 성도들의 세상적인 성취나 성공으로 인해 감사한 것이 아니라 그들의 믿음과 사랑 때문에 감사하고 있습니다. “이로 말미암아 주

주님의 사랑 안에서 한국에서 평안을 전합니다. 서울에서 아시는 분들과의 만남과 치과 치료나 건강검진 받으러 다니면서 지하철을 많이 탑니다. 그런데 4호선 서울역에 내려서 1호선으로 갈아타기 위해 걸어가면 동일한 장소에서 항상 구수한 빵 굽는 냄새가 납니다. 그곳을 지날 때마다 그 냄새가 참 좋습니다. 구수하고 향긋한 갓 구운 빵 냄새입니다. 그래서 잠시 바

주님의 사랑과 능력으로 한국에서 평안을 전합니다. 수 년 전에 한국을 방문했을 때에는 하나님께서 저에게 성경을 연구해서 성도님들에게 부지런히 가르치라는 말씀을 강력히 주셨습니다. 그래서 지금까지 나름대로 최선을 다해 성경을 연구하고 가르쳤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말씀을 연구하고 가르치는 일에 더욱 힘쓸 것입니다. 그런데 이번에도 하나님께서 비행기 안에서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