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Jesus wept.

“Jesus wept.” John 11:35.


성경에서 가장 짧은 구절일 것입니다. 그런데 이 짧은 구절 속에 너무나도 귀한 것이 담겨 있음을 어제 묵상하며 생각했습니다.


이 구절이 기록된 역사적 배경은 예수님께서 사랑하는 나사로가 병들어 죽은 사건입니다. 나사로가 병이 들어 죽었습니다. 예수님은 나사로의 가정을 방문하십니다. 그리고 눈물 흘리십니다.


우리는 잘 압니다. 나사로의 죽음은 절망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합력하여 선을 이룰 것을 말입니다. 하나님의 영광을 드러내실 놀라운 사건이 될 것임을 말입니다. 다시 살아날 것을 말입니다.


그런데 주님은 죽은 나사로와 누이들인 마르다와 마리아를 만나서 눈물 흘리십니다. 주님은 그들의 슬픔에 함께 슬퍼하고 계십니다. 이것이 주님의 사랑입니다.


“예수께서 그가 우는 것과 또 함께 온 이들이 우는 것을 보시고 심령에 비통히 여기시고 불쌍히 여기사.. 예수께서 눈물을 흘리시더라”


마치 이런 것입니다. 사랑하는 어린 자녀가 중한 병에 걸렸습니다. 그런데 치료를 받으면 완쾌될 수 있다는 전문의의 소견을 들었습니다. 그리고 치료가 시작됩니다. 그 치료를 다 받게되면 병이 낫게 됩니다.


그런데 엄마와 아빠는 어린 자녀가 치료를 받으면서 고통스러워할 때 함께 고통하며 함께 웁니다. 이것이 부모의 사랑입니다. 이것이 주님의 사랑입니다.


주님 안에 거하는 우리의 모든 삶은 합력하여 반드시 선이 이루어집니다. 신실하신 하나님께서 그렇게 하시고야 마십니다. 우리와 함께하시는 하나님의 선하심과 인자하심은 영원하십니다. 그 인자하심과 선하심 안에서 우리는 반드시 여호와의 집에 거하게 될 것입니다.


그런데 주님은 우리가 아파할 때 아파하십니다. 우리가 고통당할 때 고통하십니다. 우리가 울 때 눈물 흘리십니다.


이 주님의 사랑 앞에 눈물이 납니다. 나 같이 못난 자를 사랑하시는 주님, 연약하고 부족한 나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으시는 주님, 인격에 가시가 많은 나를 꼭 껴안으시고 그 가시에 찔려 피 흘리시는 주님, 그럼에도 불구하고 포기하지 않으시고 끝까지 안으시는 주님, 그 주님의 사랑 앞에서 한없이 눈물 흘립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이것이 주님의 사랑입니다. 이 사랑 안에서 오늘도 용기를 내시고 힘을 얻으시기를 바랍니다. 산 소망을 누리시기를 바랍니다.


또한 우리도 주님의 마음을 가져 우는 자와 함께 울고 웃는 자와 함께 웃는 주님의 제자가 되길 소망합니다. “즐거워하는 자들과 함께 즐거워하고 우는 자들과 함께 울라”(롬 12:15)


사랑합니다.

다시 오실 우리 주님과 주님 안에서 영원한 가족된 여러분으로 인해 행복한 목사 드립니다.


워싱턴예수사랑교회

이성웅 목사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편을 통해서 위로를 받습니다.

시편을 통해서 위로를 받습니다. 특히 다윗의 삶을 통해 위로받습니다. 다윗의 삶에는 늘 다윗을 괴롭히는 악한 자들이 있었습니다. 독을 품고 거짓으로 다윗을 비방하는 악한 자들이 다윗을 괴롭힙니다. "뱀 같이 그 혀를 날카롭게 하니 그 입술 아래에는 독사의 독이 있나이다" 시 140:3. 이런 교만하고 거짓된 악한 자들을 누가 막을 수 있겠습니다. 하나님이

쥐를 잡았습니다.

쥐를 잡았습니다. 어느 장로님과 성도님의 조언으로 끈끈이에 치즈조각을 올려 놓았더니 쥐를 잡게 되었습니다. 너무나도 감사합니다. 그런데 이 일을 통해서도 영적 교훈을 얻습니다. 쥐는 자신이 좋아하는 치즈를 먹기 위해 끈끈이에 잡히게 됩니다. 끈끈이에 몸이 붙어 움직이지도 못하면서도 치즈를 먹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 치즈를 먹다가 쥐는 그렇게 죽게 되었습니

마음의 생쥐를 잡으라!

마음의 생쥐를 잡으라~~ ‘’대화는 마음을 나누는 일입니다. 많은 사람과 많은 얘기를 나누어도 마음을 경청하지 않으면 텅 빈 독백이고, 혼자서도 내면의 음성을 경청하면 속이 찬 대화입니다. 나와 내가 못 나눈 마음을 누구와 나눕니까.”(사람이 선물이다 중에서) 무엇보다 내면의 나와 성령님과의 대화가 풍성하길 소망해 봅니다. 성령님은 최고의 상담자요 위로자이

Comments


bottom of page